뉴스종합

HOME > 뉴스종합

인천시, 세계검도선수권대회·UL 인터내셔널 골프대회세부추진계획 보고회

작성일 : 2018-08-24 04:44

인천광역시는 각각 9월과 10월에 개최되는 제17회 세계검도선수권대회와 UL 인터내셔널 크라운 대회의 세부추진계획을 대회 개최 전 최종점검을 위하여 23일 시청 영상회의실에서 박준하 행정부시장 주재로 해당 분야별 과장이 참석한 가운데 보고회를 개최했다.

 

이번 보고회에서 참석자들은 지난 6월 4일 개최된 준비상황 보고회 내용을 바탕으로 대회홍보, 안전, 교통, 도시환경 등 9개 분야에 대한 세부추진사항과 향후 일정을 공유하는 시간을 가졌다.

 

박준하 행정부시장은“두 대회의 핵심 키워드는 안전한 대회 개최”임을 강조하고, 대한검도회와 LPGA 조직위원회에 안전에 대한 철저한 관리와 경찰, 소방 등 관계기관과의 긴밀한 협조체계 구축을 통한 유기적인 대회 운영을 당부했다.

 

또한, “그간 각 지원분야별로 추진하는 사항에 대해 서로 공유, 협력하고 마지막까지 긴장을 늦추지 말고 대회의 성공적 개최를 통해 인천시의 위상이 제고되도록 끝까지 고민하고 애써 줄 것”을 당부했다.

 

인천시는 대회 분위기 조성을 위하여 인터넷, 전광판, 야립간판 등 시가 보유하고 있는 홍보자원을 최대한 활용하여 대회 홍보를 추진 중에 있으며, 시민참여를 유도하기 위하여 사회적기업 체험부스와 지역 공헌프로그램을 운영하는 등 대회 기간 중 다각적인 프로그램을 운영할 계획이다.

 

제17회 세계검도선수권대회는 오는 9월 14일부터 9월 16일까지 남동체육관에서 세계 56개국 1,200여명의 선수와 임원이 참석하며, 약 2만여명이 관람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또 8개국 32명의 국가 대표급 선수들이 참여하는 UL 인터내셔널 골프대회는 10월 4일부터 10월 7일까지 송도 잭니클라우스 골프장에서 개최되며, 약 10만여명이 관람할 것으로 예상되어 두 대회를 통해 우리 인천이 국제스포츠 도시로서의 위상을 제고하고 200억 이상의 경제적 효과가 기대된다고 인천시 관계자는 밝혔다.

 

장관섭 기자

 

뉴스종합 최신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