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HOME > 뉴스종합

인천시, 2019년도 역대 최대 국비 확보 총력 경주

박남춘 인천광역시장은 국회 방문,국비사업의 필요성 설명 예산반영 협조 요청

작성일 : 2018-11-15 04:29

박남춘 인천광역시장은 국회를 방문하여 예산결산특별위원장(안상수),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장(황주홍), 보건복지위원장(이명수), 기획재정부 장관 및 기재부 예산실장 등 주요인사를 만나 2019년도 주요 국비사업의 필요성을 설명하고 예산반영 협조를 요청했다.

 

그 동안 인천시는 당초 2019년도 국비 예산 2조 7,500억원 확보를 목표로 다양한 활동을 통해 2조 8,726억원을 이미 확보하였으며, 향후 국회 심의과정에서 추가로 증액될 것으로 전망된다.

 

정부예산안에 이미 반영된 주요사업으로는 △인천신항 개발(351억), △서울도시철도 7호선 석남 연장(350억), △인천 1호선 송도 연장(300억), △전기자동차 구매(167억), △거첨도∼약암리 도로개설(68억), △드론 안전성 인증센터 구축(35억) 등이 있으며 향후 국회에서 반영해야 할 중점사업은 △경제자유구역 전시컨벤션시설 지원(72억원), △창업마을 드림촌 조성(88억), △굴포천 생태하천복원사업(12억), △수산기술지원센터 신축(10억) 등이 있다.

 

특히, 내년도 정부예산 투자 확대가 예정된「지역밀착형 생활 SOC사업」의 국비확보를 위해 인천시는 최선의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인천시의 생활SOC사업 예산은 2,492억원이 이미 반영돼 있으며, 향후 중앙부처별로 공모절차를 통해 지원사업이 추가로 선정되면 확보액은 증가할 예정이다.

 

이를 위해 시(市)에서는 내년도 추진 가능한 국비 총2,702억원 규모의 신규사업을 발굴하고, 지역 국회의원별로 전담 실·국장을 지정하여 소관사업의 국비확보를 관철할 수 있도록 성과책임제를 시행하고 있다.
 

향후 반영해야 하는 인천시 생활 SOC 신규사업은 △어촌뉴딜사업(497억),△군단위 도시가스 공급 지원(100억), △해안철책 제거 및 산책길 조성(30억), △논현도서관 건립(23억), △수인선 유휴부지 도시숲길 조성(20억) 등이 있다.

 

장관섭 기자

뉴스종합 최신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