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HOME > 뉴스종합

인천시 장기공공임대주택 입주자 삶의 질 향상 시행계획 추진

입주민 맞춤형 주거복지서비스를 통한 주거만족도 제고

작성일 : 2019-04-23 03:39

인천시는 22일 「2019년 인천광역시 장기공공임대주택 입주자 삶의 질 향상 시행계획(이하‘시행계획’)」을 마련하여 추진한다고 밝혔다. 

 

지난 3월 국토교통부에서 5년 단위 장기공공임대주택 입주자 삶의 질 향상 기본계획 및 1차 년도(2019년) 시행계획을 수립함에 따라 후속 절차로 인천시에 맞는 시행계획을 작성하여 군·구 협의를 거쳐 추진하게 되었다.   

 

올해 시행계획에는 장기공공임대주택에 거주하는 주거취약계층을 위한 시설보수는 물론 주거복지 실천 및 사회적 가치 창출 등으로 입주민 자립활동을 위한 고객서비스가 담겨져 있다
  

또한, 인천도시공사, 한국토지주택공사(LH) 등 관계기관 간 협조체계를 구축하고, 집행과정에 대한 모니터링을 강화하여 적정 시행을 도모하도록 하였다.

 

장기공공임대주택(임대기간 30년 이상) 현황으로는 영구임대주택 13개단지에 10,569세대, 국민임대주택 25개단지에 25,186세대,  행복주택 5개단지에 3,720세대가 입주해 있으며, 2022년까지 공공임대주택 약 1만 7천여 세대를 추가로 공급할 예정이다.

 

주된 사업으로는 시설보수사업으로 선학·연수시영1차아파트 2개 단지(2,300세대) 욕실안전 개선, 노후발코니 창호 및 전기계량기 교체사업에 사업비 6억 원(국비 3억 원, 시비 3억 원), 만수7단지(1,466세대) 세대 내부 미서기창 교체사업에 23억 원,  선학·연수시영1차·청학임대 아파트, 연희해드림아파트 옥상 방수보수, 폐쇄회로텔레비전(CCTV)교체, 도배장판 등  16억 원을 투입하여 금년도에 완료할 예정이다.

 

또한, 입주자를 위한 일자리창출 및 사회적 일자리 개발사업으로 인천도시공사에서는 해드림 실버사원 일자리 창출사업을 통하여 임대주택 거주민 가사돌봄 서비스, 초중등자녀 방과 후 학습지도, 임차인 실거주 실태 불편사항 조사 등 일자리 제공을 위해 적극 노력할 계획이다.

 

한국토지주택공사(LH)에서는 사회적 경제주체의 자립과 성장 지원을 위하여 장기공공임대주택 단지내 사회적 기업 공간 제공과 한국토지주택공사(LH)희망상가로 청년, 경력단절 여성에게 창업공간을 지원하는 사업을 추진할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그 동안 사회적 주거취약계층으로 분류되어 소외되어 왔던 장기공공임대주택 입주자에게 체계적인 지원사업을 확대하여 시설물 개선 뿐만 아니라 입주민의 고용촉진을 위한 정보의 제공, 직원상담, 직업교육훈련 프로그램 등 다양한 사업을 발굴하여 입주자들의 삶의 만족도가 향상될 수 있도록 시행계획을 더욱 더 보완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오준필 기자

뉴스종합 최신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