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HOME > 뉴스종합

일하는 청년통장 대상자 4,000명 선정, 25일 설명회 개최

작성일 : 2017-11-24 02:01

경기도는 오는 25일 고양 킨텍스에서 저소득 근로 청년의 자산형성을 지원하는 사업인 ‘일하는 청년통장’ 설명회를 개최한다고 23일 밝혔다.

 

이번 설명회는 9.4대 1의 높은 경쟁률을 넘어 선정된 2,600여명의 참여자에게 사업 취지 및 정책 설명, 참여자의 의무, 사후관리 등에 대해 안내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남경필 경기도지사와 통장요정 김생민의 청년정책 관련 대담에 이어 일하는 청년통장 참여자를 대상으로 김생민의 특강도 진행된다. 김생민은 팟캐스트 '김생민의 영수증'에서 청년통장 정책을 극찬한 바 있다

 

일하는 청년통장은 기존 청년 취업지원책과 달리 청년들이 일자리를 유지할 경우 자산을 마련해 미래를 계획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경기도형 청년 지원정책이다. 가입자가 매월 10만원을 저축하고 3년간 일자리를 유지할 경우, 경기도 지원금, 이자를 합쳐 3년 후 1,000만원의 목돈을 마련할 수 있다.

 

경기도는 상반기 5,000명 선정에 이어 지난 9월11일부터 25일까지 하반기 참가자를 모집했다. 접수된 3만 7,402명 가운데 소득인정액 조사와 선정위원회를 거쳐 최종 대상자 4,000명을 선발했다.일하는 청년통장 설명회는 오는 12월 3일 안산문화예술의전당에서도 진행될 예정이다.


남경필 경기도지사는 “일하는 청년통장은 열심히 일하는 청년들의 꿈에 투자하는 경기도만의 복지정책”이라며 “향후 많은 청년들이 꿈을 키워나갈 수 있도록 청년지원정책을 적극 확대하겠다”고 말했다.


장현상 기자

뉴스종합 최신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