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HOME > 뉴스종합

해양수도 발전과 해양안전은 지방분권으로 이룬다

지방분권 토론회 개최, 좌담형식을 통해 해법 마련

작성일 : 2017-12-19 04:15

인천광역시지방분권협의회에서는 인천의 지역적 문제에 대하여 실질적 지방 분권 실현 차원에서 해법을 찾기 위하여, 현안 사항에 대해 집중 논의하고 대안을 찾는 지방분권 토론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토론회는 ‘해양수도 위상 정립을 위한 특별지방행정기관 지방이양 및 협업 방안’과 ‘지방 분권을 통한 해양 안전사고 예방 및 관리 방안’을 주제로 각각 오는 20일과 28일 시청 장미홀에서 열린다.

 

인천시는 이번 토론회를 통해 인천 해역에서 발생한 해양 안전사고의 근본적인 대책을 지방분권으로 마련하기 위하여 해양안전 분권과제를 토론회를 통하여 발굴할 계획이다. 아울러 해양수도의 지속발전 기반을 마련하기 위하여 특별지방행정기관 지방이양과 협업 업무발굴에 치중할 예정이며, 발굴된 지방분권 제안 안건은 관련 중앙 부처에 반영을 요청할 방침이다.

 

지역현안과 핵심 분권과제를 발굴하기 위한 이번 토론회는 그 동안의 발제자와 토론자 중심에서 벗어나 토론자와 토론 참석자가 참여하는 사례 발표와 패널과 질문?답변하는 좌담 형식으로 진행된다.

 

토론회 참석 패널은 해양안전 관련 전문가, 경실련, 항만관련 협회 관계자, 인천시지방분권협의회 위원, 인천발전연구원 등이 참여할 예정이며, 시민사회단체, 관련 공무원들이 참가하여 현안 사항에 대한 문제점을 논의하고 인천시 차원의 대응 방안을 모색하게 된다.

 

시 관계자는 “이번 지역 현안 집중 토론 방식의 토론회를 통해 지방분권에 대한 시민 공감대를 형성하고 시민 기대에 부응하는 지방 분권 추진을 위해 더욱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오준필 기자

 

뉴스종합 최신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