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HOME > 뉴스종합

고양시, ‘청년드림 잡페스티벌’ 박람회 개최

오는 29일 킨텍스에서 청년 일자리 종합선물세트 펼쳐져

작성일 : 2018-03-16 02:19

경기도 고양시는 오는 29일 킨텍스에서 ‘청년드림 잡페스티벌’을 개최한다. ‘청년드림 잡페스티벌’은 일자리와 진로가 결합된 박람회로서 일자리를 찾는 청년층의 수요를 반영해 운영해오고 있다. 지난 2014년 처음 개최된 이후 약 7만 여 명이 참여하며 서울, 경기뿐만 아니라 충청도, 경상도, 제주도에서 찾아올 정도로 전국적인 인지도가 높다.

 

특히 오는 29일 개최되는 ‘청년드림 잡페스티벌’은 청년들의 눈높이에 맞춰 기업 현장면접 뿐만 아니라 폭넓은 진로를 탐색할 수 있는 다양한 콘텐츠로 구성된다. △현장면접, △대기업공채상담, △취업서포터존, △청년정책존, △공감힐링존으로 나뉘어 운영되는 구성이 눈에 띈다.

 

△현장면접존에서는 중견·외투·우수강소 기업 인사담당자와 면접을 통해 취업의 기회를 가질 수 있다. △대기업공채상담존에서는 쉽게 만날 수 없는 국내 대기업 인사담당자들이 참여해 공채 ‘TIP(팁)’을 제공한다. △취업서포터존은 구직서류, NCS, 인적성 등 취업준비생들의 궁금증 해소 및 약점을 컨설팅을 위해 마련됐으며 생생한 모의 면접과 심리·직업상담도 받을 수 있다. △청년정책존에서는 청년으로서 혜택 받을 수 있는 다양한 정책 제도를 한자리에서 만날 수 있으며 △공감힐링존은 ‘마리레터’, ‘포춘레터’ 등 감성 돋는 이벤트, 다채롭고 풍성한 부대행사로 구성된다.

 

한편 고양시의 청년일자리박람회는 변화하는 일자리 트렌드에 발맞춘 창의적 박람회로 정평이 나있다. 특히 청년 스스로가 진로 탐색을 통해 자신의 미래 진로를 만들고 일자리를 찾아갈 수 있도록 일자리와 진로를 결합한 콘셉트를 소신 있게 지켜가고 있다.

 

이에 따라 그간 경기북부 테크노밸리 등 대규모 개발사업과 IoT, VR, 등 신기술을 연계한 미래 일자리를 선보여 왔으며 특히 지난해 SNS 라이브를 통해 생중계한 오픈 진로토크 강연은 현장에 참여하지 못한 구직자도 참여가 가능해 큰 호응을 얻은 바 있다.

 

이번 ‘청년드림 잡페스티벌’에서도 전통적 일자리와 창의적 일자리의 균형을 통해 청년들 스스로 다각도로 진로를 생각해볼 수 있는 절호의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시 일자리창출과 최영수 과장은 “이번 행사를 통해 빠르게 변화하는 직업세계에서 청년층의 취업·진로에 대한 다양한 의견을 반영해 박람회를 준비하고 있다”며 “이제 일자리 박람회, 더 나아가 일자리사업도 취업률로만 평가하는 단기적 성과에서 벗어나 청년들의 미래 진로를 위해 그 스펙트럼을 넓혀야 한다”고 강조했다. 고양시의 청년일자리박람회는 매년 상·하반기 2회 개최하고 있으며 연중 구인기업들의 신청을 받고 있다.


권오준 기자

뉴스종합 최신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