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의정

김포시의회, 2020년 회기 운영 계획 확정

정례회 2회,임시회 6회 총 8회에 걸쳐 85일간 운영

작성일 : 2020-01-07 04:36 수정일 : 2020-01-07 04:38

경기 김포시의회(의장 신명순, 시의회)가 올해 의회 회기운영 계획을 확정했다고 6일 밝혔다.

 

시의회가 발표한 2020년도 연간 회기운영을 살펴보면, 정례회는 총 44일로 제1차 정례회를 6월1일부터 6월 12일까지 12일간, 제2차 정례회를 11월20일부터 12월 21일까지 32일간 운영하게 된다.

 

임시회는 1월 30일 시작되는 제197회 임시회를 시작으로 총 6회에 걸쳐 41일간 운영된다.

 

회기별 주요 흐름을 살펴보면 첫 임시회인 1월 임시회에서 김포시정에 대한 부서별 시정보고와 함께 2019년도 결산을 이끌 결산대표위원을 선임한다. 이어 3월에 제1회 추가경정예산안을 처리하고, 6월1일부터 열리는 제199회 1차 정례회에서 집행기관에서 보고된 2019년도 결산안 및 조례안 등 일반안건을 처리할 예정이다.

 

또한 6월 30일에는 후반기 시의회를 이끌어 갈 의장단 및 상임위원장을 선임하게 된다. 시의회는 현재 의회운영위원회와 행정복지위원회, 도시환경위원회 총 3개의 상임위원회가 구성돼 있다.

 

7월부터는 본격적인 하반기 의장단 임기와 더불어 7월과 9월, 10월에 각각 임시회를 열어 조례안 및 공유재산, 추가경정예산안 등 일반 안건을 다루게 된다.

 

이후 11월 20부터는 32일간의 일정으로 김포시의 2021년도 비전을 담은 시정연설 청취를 시작으로 행정사무감사와 2021년 예산안 및 기금운용계획안 등을 처리하고 올 해 회기를 마무리 한다.

 

신명순 의장은 “올 한해도 짜임새 있는 의회 운영을 해나가며 시민의 의견을 시정에 담아내는데 부족함이 없도록 노력하겠다”며 “의정활동에 많은 관심과 참여를 당부한다”고 말했다.

 

강영한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