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경제

대한민국 관광경쟁력 세계 16위, 역대 최고 수준

2019 세계경제포럼 관광경쟁력 평가 결과, 2017년보다 3단계 상승

작성일 : 2019-09-11 04:25

문화체육관광부는 2019년 세계경제포럼(World Economic Forum) 관광경쟁력 평가 결과에서 대한민국의 종합순위가 140개 평가대상 국가 중 16위로 2017년보다 3단계 상승했다고 밝혔다. 이는 2007년 첫 평가 이후 역대 최고 순위이다.
 

4대 분야별로 살펴보면  △관광정책 및 기반 조성(47위 → 31위) 순위가 제일 크게 상승했고,  △ 인프라 분야(27위 → 16위), △ 환경 조성 분야(24위 → 19위) 순위도 올랐다. △ 자연과 문화자원 분야는 세부 부문 순위 상승에도 불구하고 24위로 2017년보다 2단계 하락했다.

 

세부적인 14개 부문별로는 △ 관광정책 우선순위(63위 → 53위),  △환경지속가능성(63위 → 27위), △ 관광서비스 인프라(50위 → 23위) 등 12개 부문의 순위가 상승했다. 반면에 △ 국제개방성(14위 → 17위), △ 가격 경쟁력(88위 → 103위) 등 지난번 평가에서 크게 상승했던 2개 항목의 순위는 하락했다.

 

국가별로는 스페인, 프랑스, 독일이 2017년과 동일하게 각각 1, 2, 3위를 기록하는 등 상위 10위권 국가 구성의 변동은 없었다. 한편, 아시아 태평양 지역 국가 중에서는 홍콩(11위 → 14위)과 싱가포르(13위 → 17위), 뉴질랜드(16위 → 18위)의 순위가 하락했고, 중국이 15위에서 13위로 2단계 상승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