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

HOME > 지역 > 경기

7월초 안양시청에 베이비부머지원센터 오픈

안양시, 지원센터 운영 위·수탁기관과 협약 체결

작성일 : 2019-06-14 04:30

안양시가 다음 달 청사내 베이비부머지원센터 오픈을 앞두고 이를 운영할 위탁기관과  시청상황실에서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위탁운영하게 될 기관은 인지어스 유한회사(이하 인지어스)로 시는 상공회의소, 여성인력개발센터 등 학계와 시민 등으로 구성된 위탁기관 심사위원회를 열어 선정했다.

 

협약에 따라 인지어스는 시와 상호협력 하는 가운데 시청사 2층에 문을 여는 베이비부머지원센터를 위탁받아 내년까지 운영하게 된다.

 

베이비부머에 속하는 신중년(1955년생~1969년생) 세대를 대상으로 한 일자리알선은 물론, 인생이모작 교육과 상담, 건강증진 및 문화 여가, 사회공헌활동 등을 지원하는 일을 주 업무로 담당한다.

 

또한 신중년 관련 통계자료 생산 및 제공 등 센터업무 전반에 관한 사항도 맡게 된다.

 

이날 협약식에서 신경호 안양시기획경제실장과 인지어스 자회사인 한재용 인지어스코리아 사장이 양 기관을 대표로·수탁 협약서에 서명했다.

 

최대호 안양시장은 급변하는 산업환경에 신중년 세대들이 사회에 적응할 수 있는 다양한 정책을 추진해 안양이 이들 세대들을 위한 거점 도시로 부각될 수 있기를 희망한다고 전했다.

 

시는 베이비부머세대로 불리는 신 중년층 지원을 위해 지난해 11월 조직개편을 통해 신설한 바 있으며, 베이비부머지원센터는 7월초 개소할 예정이다.

 

한편 안양의 신중년 층 인구는 14만2천여명으로 60~64년생이 가장 많고, 전체인구 57만3천여명 대비 약 25%를 차지하는 것으로 조사돼 있다.


오준필 기자

경기 최신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