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

HOME > 지역 > 경기

조광한 남양주시장, 기업 유치를 위한 ‘왕숙 신도시’글로벌 세일즈 시동

작성일 : 2020-07-29 03:41

경기 남양주시 조광한 시장이 왕숙 신도시 내에 조성될 판교 테크노밸리 2배 규모인 첨단산업단지에 글로벌 기업을 유치하기 위해 분주히 움직이고 있다.

 

조광한 남양주시장은 권기식 남양주시 중국 국제협력관(한중도시우호협회장)과 함께 주한 중국대사관을 방문하여 싱 하이밍 대사 등 관계자와 만남을 갖고 왕숙 신도시 내 기업유치 등을 논의을 가졌다.

 

이 자리에서 조 시장은 직접 왕숙 신도시 기업유치 계획을 싱 하이밍 대사에게 설명하며, “왕숙1지구에는 농·생명 클러스터, 바이오·메디컬 등의 앵커기업을 유치하고, 왕숙2지구와 양정역세권은 문화예술 클러스터와 MICE 산업 유치로 문화,일자리,주거가 공존하는 도시로 개발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또한“서울 도심까지 신속하게 접근할 수 있는 수도권광역급행철도(GTX-B)와 지하철 4·6·8·9호선 유치로 교통여건이 개선될 뿐만 아니라, 입주하는 외국 기업에 대한 좋은 투자 환경도 제공할 계획”이라고 강조했다.

 

이에, 싱 하이밍 대사는“한국시장 진출을 원하는 중국 기업과 기관들에게 우수한 접근성과 더불어 기업 운영에 상당한 이점을 가진 남양주시 왕숙 신도시가 많이 알려지도록 노력하겠다.”고 화답했다.

 

이날 조 시장은 직접 디자인한 항균 마스크를 싱 하이밍 대사에게 전달하면서 마스크를 휴대전화처럼 항상 몸에 지니고 다니자는 취지의『MASK is my FRIEND(마스크는 내 친구)』캠페인 동참을 부탁했으며, 빠른 시일 내에 남양주시에 방문할 것을 제안하였다.

 

한편, 조 시장은 코로나바이러스19 대응으로 바쁜 와중에도 왕숙 신도시를 대한민국 최고의 경제중심 자족도시로 조성하기 위해 국내외 주요 경제계 인사와 만남을 갖는 등 코로나19로 인해 지연된 기업유치와 일자리 창출을 위한 행보에 속도를 내고 있다.

 

최성진 기자

경기 최신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