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

HOME > 지역 > 경기

파주시, 26일 코로나19 첫 예방접종 시작..요양원 어르신·종사자 40명 접종

작성일 : 2021-02-26 19:13 수정일 : 2021-02-26 19:18

파주시가 26일 시민들의 일상회복을 위한 코로나19 예방접종을 시작했다.

 

접종은 우선접종대상자인 요양병원·요양시설 등의 만 65세 미만 입소자와 종사자가 대상으로, 하지석동 ‘아름다운요양원’의 어르신과 종사자 등 40명이 접종을 받았다.

 

오전 10시부터 시작된 예방접종에는 의사를 비롯한 간호사, 행정요원 등 총 15명의 접종 지원인력이 투입됐다. 가장 먼저 요양원 관리이사인 최희숙 씨(58세)가 백신 아스트라제네카를 접종 받았으며, 모니터링 후 이상반응 등 특이사항없이 안전하게 마무리됐다.

 

최희숙 씨는 “파주 아름다운요양원에서 백신을 첫 번째로 맞게 되어 뜻깊게 생각한다”면서 “백신주사를 맞고 어르신도 잘 모시고, 직원들도 건강했으면 좋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파주시의 코로나19 예방접종 전체 대상인원은 만 18세 이상 38만여명으로, 3분기로 나눠서 순차적으로 접종을 받는다. 26일을 시작으로 1분기에는 요양병원·요양시설 입소자와 종사자, 고위험 의료기관 종사자, 코로나19 1차 대응요원 등 4천여명을 대상으로 접종이 진행된다.

 

2분기에는 65세 이상, 의료기관·재가노인복지시설 종사자 약 5만5천여명이 접종 대상이며, 3분기에는 만성질환자, 성인(19~64세) 등 일반 시민을 대상으로 접종이 진행될 예정이다. 접종 방법은 백신의 유통방법과 보관장비, 접종 횟수 등을 고려해 위탁의료기관, 방문접종, 접종센터, 보건소 등으로 진행된다.

 

시는 예방접종 시행에 앞서 25일 파주시보건소에서 모의 훈련을 실시, 접종 후 발생할 수 있는 경미한 이상반응부터 아나필락시스와 같은 중증도 이상반응 등의 상황에 준비해 왔다. 또, 접종 후 이상반응이 발생할 경우에 대비해 감시체계를 운영, 신속대응체계를 구축했다.

 

특히 안전한 백신 수송을 위해 25일 이천 물류센터부터 서울문산고속도로를 거쳐 파주시보건소 및 파주삼성요양병원으로 배송될 때까지 특전사 부대, 지방경찰청이 후송을 지원했다.배송된 백신 물량만 총 4300명분으로 향후 요양병원 21개소로 안전하게 배송될때까지 경찰과 군부대에서 경비 순찰도 지원할 예정이다.

 

또한, 파주시는 2분기 예방접종을 위해 6월 중 코로나19 예방접종센터를 설치할 예정이며, 센터 설치 후 지역협의체의 협조를 통해 원활한 예방접종체계를 구축하겠다는 계획이다.

 

최종환 파주시장은 “코로나19 예방접종 후 발생할 수 있는 모든 상황에 대응하는 것을 모의훈련으로 직접 보니, 맡은 바 충분히 숙지하고 있어서 믿고 맡겨도 걱정이 없겠다”면서 “시민들이 일상으로 안전하게 돌아갈 수 있도록 마지막 접종까지 긴장을 놓지 않고 끝까지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권오준 기자

경기 최신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