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HOME > 지역 > 인천

악취민원 등 환경문제 공동대응 ‘한목소리

연수구-시흥시,악취문제 의견 나누고 협력방안에 대해 논의

작성일 : 2019-10-17 20:41

연수구가 시흥시를 비롯한 주변 인접 도시들과 함께 환경대응협의체 구성을 추진하는 등 악취 문제에 적극적으로 공동대응해 나가기로 했다.

 

또 환경개선기금 등이 지역 내 대기질 개선에 적극적으로 사용될 수 있도록 환경부와 수자원공사의 협조를 이끌어 내는데 주변 도시들과 함께 노력해 나간다는 입장이다.

 

구에 따르면 고남석 연수구청장은 지난 16일 시흥시청을 방문해 임병택 시흥시장과 악취문제 개선 등 지역의 환경현안들에 대한 의견을 나누고 깊이 있는 협력방안에 대해 논의했다.

 

연수구와 시흥시는 소래습지를 사이에 두고 환경적으로 밀접한 관계에 있고 이날 자리는 악취문제와 습지생태도시 활성화 방안을 함께 고민하는 등 환경문제를 비롯한 지역 현안들을 서로 공유하는 자리다.

 

이 자리에서 고청장은 최근 송도지역 악취 문제의 심각성을 전달하고 연수구와 시흥시 뿐만 아니라 인접 지역까지를 포함한 환경대응 협의체를 구성 추진하는 등 환경 피해 대응방안을 공유해 나가자는데 의견을 같이했다.

 

또 시흥시 악취관리센터를 방문해 시흥시의 악취개선사업 현황과 대응시스템을 둘러보고, 시화산단 악취유발 사업장을 방문해 악취 관리현장을 확인하고 철저한 관리운영을 당부했다.

 

현재 시흥시 시화산단에는 목재 종이업을 비롯해 기계, 전기 전자, 철강, 석유화학, 섬유의복 등 1만1천732개 사업제가 가동 중이다.

 

고청장은 조만간 남동구청장 등과도 만나 남동공단 악성사업장 관리와 시설개선기금을 적극 활용할 수 있도록 인천시에 공동으로 건의하는 방안 등을 논의할 예정이다.

 

고남석 연수구청장은 “환경문제는 어느 한 지역만의 문제는 아니다.”며 “주변지역이 함께 협력하고 노력해 더 깨끗한 환경을 서로 공유해 나가도록 서로 협력해 나아가야 한다”고 말했다.

 

오준필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