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공연/전시

안양문화예술재단 창립 10주년, ‘ 평촌아트홀 레퍼토리 시즌 1.’ 세 번째 공연

사미자가 전하는 따뜻한 가족 드라마 연극 <세여자>”

작성일 : 2019-05-15 04:07

안양문화예술재단은 평촌아트홀 활성화를 위하여‘2019 평촌아트홀 레퍼토리 시즌 1.’을 성황리에 추진하고 있으며, 5월 가정의 달을 맞이하여, 5월 25일(토) 15시에 극단토지의 연극‘세여자’를 시즌 세 번째 작품으로 선보일 예정이다.

 

재단은 평촌아트홀만의 공연장 및 지역적 특성을 반영한 공연을 정기적으로 선사하여 시민들에게 일상 속 친근한 공연 향유 기회를 제공하는 등 평촌아트홀만의 차별화 된 브랜드를 확립하고자 한다.

 

연극 <세여자>는 과거에서 시작된 이야기가 지금 우리가 살고 있는 현재까지 이어져 그 연속성에서 3代인 할머니, 며느리, 손녀의 보편적인 한국사회 여인들의 모습이 중첩된다. 원작자와 각색자의 시선은 놀랄 만큼 정교하고 현실적이다. 각 인물을 통해 그녀들이 겪어 온 시대와 생활상에 기인한 세대 간의 몰이해의 벽은 단단하고 높다. 하지만 연극 속 인물들은 이해와 소통으로 화해함으로써 문제는 세대 간의 격차가 아니라 그들을 몰아붙인 세상에 있음을 깨닫게 된다.

 

영화와 드라마, 연극 무대를 종횡무진하며 오랜 시간 동안 국민들의 사랑을 받고 있는 국민할머니 사미자와 연기 베테랑 최초우, 이성경의 농익은 무대 호흡은 작품을 한층 풍성하게 만들 것으로 기대된다.

 

연극 <세여자>는 오는 5월 25일 평촌아트홀 (전석 3만원)에서 만나 볼 수 있으며, 자세한 사항은 안양문화예술재단 홈페이지(www.ayac.or.kr) 및 전화(031-687-0555), 인터파크 티켓(http://ticket.interpark.com, 1544-1555)을 통해 확인 할 수 있다.

 

한편, [2019 평촌아트홀 레퍼토리 시즌 1.]은 안양문화예술재단과 카카오톡 친구 맺기, 2019년 문화릴레이(안양문화예술재단 2019년도 유료공연티켓 소지자) 할인 등 다양한 할인 내용을 통해 공연장 활성화에 부응하고자 하며, 재단 창립 10주년 기념으로 평촌아트홀 공연 티켓 구매자 중 1, 10, 100번째 구매자의 관람료를 전액 환불해 주는 특별 이벤트도 진행 중이다.   문의: 안양문화예술재단 지역예술부(평촌아트홀 공연기획) 031)687-0523

 

오준필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