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요/시/단

HOME>커뮤니티>금/요/시/단
게시글 검색
갈대-구향순
THE DESIGN 조회수:255 220.87.60.135
2019-09-05 18:46:42

갈대

               구향순

바람이 부는가 하면
잠시 몸 젖혀
바람길 열어 주고
꼿꼿이 일어서는
갈대는 갈대

 

바람, 바람 지난 길로
새새 떼로 날고
몸 부딪쳐 지난 것들
그리워 또 그리워
쓸쓸히 야위는 골다공증

 

누가 저 텅 빈 뼛속에
절대 고독 수혈했나
서쪽 하늘 해거름
꽃구름 핀 강언덕에
갈갈 허리 편 고독은 고독

 

구향순

2007년 창작과 의식 신인상 등단
경기시인협회 회원. 현 수원시인협회 사무국장
시집: 귀향 연습 외

SNS 공유

댓글[0]

열기 닫기